Missgold85’s Blog

Archive for the ‘display’ Category

SNC02701

삼성 딜라이트관 강남역을 그렇게 가면서 왜 여기 갈 생각은 안해본걸까?

내 필드인데..아직도 나는 전문가가되기 위해 덜 촉각을 세우고 있는 것 같다.

미디어아트와 ledtv와의 만남.

첫번째 섹션. 삼성전자 젊고 당당해보이는 여성 마케팅 과장님께서 led티비의 광고를 위해

작년9월부터 고민하고 고민했던 것을 풀어놓으셨다. 파브 티비의 시리즈로 lcd,pdp 티비의 이름을 짓고,

led 제품을 보고 led 제품을 설명할 수 있는 것은 led 밖에는 없을 것이라고 하셨다.

그리고 개발자님들께서 정말 어렵고, 힘들게 개발한 제품에 대한 견해도?

그래 개발자의 입장에서는 정말 공들였겠지만, 그냥 티비의 특징만을 보는 마케팅, 소비자의 입장에서는

그전의 제품과 별 차이가 없다면 마케팅팀에서는 이를 어떻게 그 전과 다르게 소비자들에게 어필해야 할지 어려운게 사실일 것이다.

제품을 만들때 그런 제품을 만들어야해.

헉…아무도 생각치 못했던……..

한 때 backlight만 led로 바뀐 티비를 가지고 led티비라는 이름을 붙여, 과장되게 표현하는 것이 아니냐는…

비판도 있었지만, 올해 90%이상 점유율을 가졌다는 것을 보았을때, 그리고 자기 회사의 제품을 그렇게 당당하게

어필할 수 잇는 것은 그 회사만이 가진 장점이 아닐까??

분발해야지…….l전자………..대단하다고 인정하면서도 한발씩 늦는건 사실인듯.;;

그리고 미디어 아티스트들과의 만남.

나의 예술적 감각이 없어서 인지 비디오 아트는 내게 너무 어려운 주제다. 공간과 시간의 연속성을 나타낸다고 하지만,

아직까지 와 닿지 않는 부분이고,

두번째 예술가는 이완이라는 분.

닭을 갈아서 이것으로 축구공을 만들고, 야구공을 만든.

닭의 삶이 닭도리탕이 되건, 닭을 갈아서 만들 축구공이건 그 분에게 그 두가지의 잔인함은 같다고 하셨다.

어떤 불가항력적인 사회의 시스템에 대한 말이 많으셨다.

관객들과 소통의 능력이 조금 뛰어나다고나 할까? ;(이건 순전히 내 생각..)

삼성 딜라이트라는 것을 우연히 알게 되엇지만,

뭔가 취지랑 다르게 흘러가는 것이 아쉬웠던 미팅이 아니었나 싶다. 목적이 내겐 명확해 보이지 않았다고나 할까?

다음주 주제는 옴니아폰, 옴니아 2 출시로이제 내 옴니아도 최고의 자리에서 물러나겠군앙..ㅠ

공학도의 입장…마케터의 입장, 소비자의 입장을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었다.

Advertisements

1.마이크로 소프트사 : office에 종이를 없애버리겠다.

MS OFFICE 소프트 사용이후 우리는 더 많은 종이를 사용하고 있다.

사람들은 모니터보다 아직 직접 프린트한 종이를 보는 것을 더 좋아한다.

2. 해리포터 책은 370밀리언권이 판매되었고, 그것을 만들기 위해 타이완에서만 4백만의 나무가 사라졌다.

우리가 나무를 많이 심는다고 하여 달라질 수 있는 환경 문제가 더이상 아니라는 것이다.

또 그 나무가 종이로 되는 과정에서 들어가는 다양한 형광체와 수많은 화학물질들..

ebook라는 것은 1980년대에 처음 만들어 지기 시작했다고 한다.  e-book사업에 훨씬 늦게 진출한 우리로써는 원천 특허비를 미국이나 일본등지에 주어야 하는 것들이다.

미래에 디스플레이 산업에서 조망되는 산업 분야가 아닐까 싶다.

아마존에서 판매되고 있는 킨들이라던가, 한국판 킨들의 주자인 교보문고…

그리고 디스플레이의 개발과 더불어 컨텐츠에 대한 저작권법 관련 사항들이 정리된다면,

LCD나 OLED에서 우리나라가 꽉 잡고 있는 것처럼 E-BOOK에 접근해 가는 것도 좋을 것 같다. !!

ysxdcmg7fk1ygtvglzug

드디어 투명폰 출시!!

마이너리포스트에 나왔던 투명 액정도 이제 곧 등장할 것 같다!

한국을 대표하는 LG와 삼성 폰들!

앞으로 또 어떤 폰이 나올지 궁금하다!

무형의 핸드폰이 나올지도 모를 일! 필요할때만 형태를 가지는 !

이제 곧 내가 그 사업장에 들어가 후세대를 위한 핸드폰을 만들겠지??

아니 만들어야 한다!!

3주에 한번만 휴가를 받는다고 했던 누군가의 볼멘소리!

그렇기 때문에 LG가 이런 산물을 만들어낼 수 있었을런지도 모른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놀고 먹는 기업보다는 미래를 위해 빡세게 일하는 기업에서 일하는 것도 좋은 경험일것 같다. 특히 젊었을 때 고생을 피하려고 한다면, 나중에 나이들어서는 어찌할려고!! 간사하게도 그 회사에서 일했던 모양은 결국 사표를 내고 사서로 일하고 있다.

거의 실험실에서 쩔어서 살던 분이 삶의 둥지를 옮기고 나서는 사람 사는 것 같다며 좋아하긴 했지만….;;

아래 사항은 LG투명폰의 새로운 기능 

1.투명 키패드에 M이라고 쓰면 MP3로 넘어감

2.사진이나 웹페이지를 두손으로 확대 축소 할 수 있음.

삼성전자에서 아웃도어 휴대폰을 개발했다고 한다.

이 휴대폰은 야외활동에 특화된 휴대폰이라고 한다. 다음 달 독일을 시작으로 유럽 시장에 출시한다고.

이 휴대폰은 우레탄 소재로 감싸고 충격 흡수형 특수 LCD 를 장착하는 내구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방수성도 뛰어나서 수심 1미터 이상 내려갈 수 있다고 한다!

소음에 대비해서 대형 외부 스피커 장착! 카메라 등등

레져인구의 확산에 말 맞추어 계속적인 개발을 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한다!!

흑백폰에서 칼라폰으로 바뀐것을 보면서 그렇게 신기했던것이 엊그제 같은데,

카메라, MP3, 영상 통화폰, 프로젝터……

어디까지 고객의 니즈를 맞추어 줄 수 있을까?

머지않아서 사람의 마음까지 읽는 핸드폰이 나오지 않을까?

그런 세상 만큼은 두렵다
 

가끔은 정말 멍 때리게 나를 만드는 교수님들이 계시다.

돌머리로 무장한 나에게 색다른 돌파구를 제시해주시는…

오늘의 수업을 나름대로 정리해 보자면…

이제는 speed의 시대이다.  예전에는 교수가 하나의 연구를 하면 평생하고도 남았지만, 요즘은 10년이면 다른 연구를 해야하거나 그 연구 분야 자체가 사라질 수도 있는 시대다.  거의 1000억불에 가까운 한국의 디스플레이 분야는 이제 산업의 후퇴의 길을 걸을 수 있다는 예측이 나오기도 하지만, 앞으로 카멜레온처럼 어떻게 변할지는 모른다.

case 1 )  버스 전체가 투명한 디스플레이라면 버스 안의 고객들은 디스플레이창을 통해서 자신이 하고 싶은 것을 할 수 있고 바깥은 거리의 광고판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case 2 ) 카페의 테이블을 디스플레이로 이용하면?? 커피의 양이 얼만큼 남았는지 고객이 무엇이 필요한지, 이것을 통해 의사소통을 할 수 있다.

case 3 ) 건물의 외벽 전체를 디스플레이 창으로 이용한다면? 많은 소비전력이 들겠지만, 보완만 한다면 정말 큰 옥외 광고 효과를 낼 수 있다.

case 4 ) 자동차의 앞유리창이 디스플레이 역할을 할 수 있다면, 네비게이션등과 같은 역할을 대신 할 수 있다.

언젠가는 누군가는 이런 case들을 해결할 것이고, 지금은 상상 할 수도 없는 디스플레이 시대가 도래할 것이다.

내가 머리 뜯어가면서 배우는 전공 과목들이 이걸 해결해 갈 수 있는 작은 실미라가 될 수 있을 거란 기대로 이번학기도 머리한번 쥐어 뜯으며 공부해야겠다^^


10월 2018
« 12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  

  • 없음
  • JAE GEUM LEE: ㅋㅋ그럴수도 있을것 같아요.ㅋㅋ 그래도 현재 백수인 상태로서 나름 용돈 벌이..ㅋㅋ
  • lprins: 축하드려요~ㅎㅎ 공짜좋아하면 머리숫이 줄어든데요~~ㅋ
  • JAE GEUM LEE: ㅋㅋ처음에 트위터 했을때 한국사람들이 전혀 안썼는데,지금은 많이 쓰는것처럼 워드프레스도 곧? 한국은 네이
Advertisements